‘미씽’ 허준호, 종영 소감 “먹먹할 정도로 정이 든 작품” > NEWS | 스토리제이컴퍼니

ALL RIGHTS RESERVED. 2019 @ STORYJCOMPANY

News

NEWS

‘미씽’ 허준호, 종영 소감 “먹먹할 정도로 정이 든 작품”
Date : 20-10-12   Hit : 15

본문

59a617336cfb08c08e631f944de9f02e_1602478589_3162.png
 

OCN 토일드라마 ‘미씽: 그들이 있었다’가 대단원의 막을 내린 가운데, 명불허전 허준호의 열연이 시청자들의 마음속에 선명하게 남았다. 지난 11일 방송된 최종회에서는 끝내 기다리던 딸 현지를 찾았지만, 이미 끝나버린 상황을 마주하고 참아왔던 감정이 터져버린 장판석(허준호 분)의 이야기 속 허준호의 열연이 빛을 발했다.


(중략)


결이 다른 연기 변신으로 또 한 번 안방극장을 뒤흔든 허준호의 행보에 귀추가 더욱 주목되는 이유다. 한편, 허준호는 내년 상반기 방송을 앞두고 있는 JTBC ‘언더커버’를 통해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. 



기사원문 및 출처 : MK스포츠 김나영기자 http://mksports.co.kr/view/2020/1040132/