한다미, 오케스트라 스루포의 분위기 메이커 > NEWS | 스토리제이컴퍼니

ALL RIGHTS RESERVED. 2019 @ STORYJCOMPANY

News

NEWS

한다미, 오케스트라 스루포의 분위기 메이커
Date : 20-09-09   Hit : 55

본문

1906b710ceda2d30b876cedcfcaa6f59_1599620435_3861.png
 

앞서 장은지는 서령대 아마추어 오케스트라 스루포 동기인 채송아(박은빈 분)가 돌연 음대에 가겠다고 선언했을 때 이를 말린 적도 있었지만, 지금은 좋아하는 걸 하고 사는 채송아를 부러워하며 눈시울을 붉힌 바 있다. 당시 장은지는 "나도 하고 싶은 게 있었던 것 같은데... 없었나?"라며 술김에 진심을 꺼내 보였고, 꿈을 포기하고 다른 길을 걷게 된 장은지의 이야기는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.



(중략)



한다미의 폭넓은 감정 열연 역시 극의 재미를 더했다. 2회에서 그려진 취중 진담, 금방이라도 눈물이 차오를 것 같은 눈빛은 어디 가고 발랄함 그 자체가 된 모습은 앞으로의 전개 속에서 보여줄 한다미의 다양한 면면들을 기대하게 했다.


'브람스를 좋아하세요?'는 매주 월,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.




기사 원문 및 출처 : 뉴스컬쳐 김은지 기자 https://nc.asiae.co.kr/view.htm?idxno=2020090911484059638